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대전 4곳 대학, 해외학생 유치 현지 설명회

기사승인 2019.10.12  21:18:26

공유
default_news_ad1

- 베트남,중국 등지서 학교소개와 문화행사 가져

▲ 대전시와 4곳 대학은 지난 7일부터 11일까지 베트남과 중국에서 유학생 유치 설명회를 가졌다. 대전시는 2013년부터 지역대학들과 해외 설명회를 가져오고 있다.<사진 : 대전시청>

[U's Line 유스라인] 학령인구 감소와 대학재정 압박에 처한 대학들이 유학생 유치를 위해 직접 해외 현지행을 떠나고 있다.

대전광역시와 목원대·배재대·충남대·한밭대 등 4개 대학 등과 지난 7일부터 11일까지 베트남 호치민·빈증성에서 유학생 유치설명회를 가졌다고 밝혔다.

이번 설명회에서 현지 13곳 고등학교 및 10곳 대학의 학생 900명에게 한국의 대전과 4곳 대학의 장점과 특징을 소개했다.

각 대학은 호치민 재정경제 대학교와 빈증성 투저우못 대학에서 합동설명회와 대학별 상담부스를 운영해 맞춤형 유학정보를 제공하는 한편, 부대행사로 한국문화체험행사도 진행했다.

아울러, 현지 학교 관계자 및 한국어교육원, 한인회 등과의 간담회를 통해 유학생 유치의 새로운 활로를 찾고 지속적인 교류의 기반을 다졌다.

이 사업은 대전시가 2013년부터 지역대학의 유학생 유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주도적으로 기획ㆍ추진한 대학협력사업으로 중국, 베트남을 중심으로 해마다 개최되고 있다.

최명진 대전시 청년정책과장은 “지역대학은 지속적인 학령인구 감소와 수도권대학 선호 등으로 신입생 모집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”며 “앞으로도 지역대학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대전시는 대학과 협력하며 새로운 방안을 꾸준히 모색할 것”이라고 말했다.

 

U's Line news@usline.kr

<저작권자 © Uslin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